Share |

고 났다는 것이 의미하는 건 솔직히 나와는 무관함을 드러내는 것이기도 합니다. 그럼에도 세상은... 아니 각각의 스스로는 그것에 더 많은 의미를 부여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그러나 어느 피부과 전문의가 고백한 "피부는 타고난다"는 말처럼 어쩌면 우리가 알지 못하는 많은 영역에서 생각하는 만큼 노력이라는 것이 결과를 좌우하는 정도가 크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이미지 출처: funculturepop.com



이는 현실 속에서 자주 경험하는 것이기도 합니다. 최근 들어 더더욱...

이러한 시점에 우리가 아니 기성세대? 기득권? 뭐~ 어떤 분위기를 조장하는 쪽에서 그토록 닮고자 하는 나라 미국의 유명 배우가 생얼을 공개했다는 소식은 생각할 적잖은 여지를 부여합니다.


그 주인공인 케이트 윈슬렛과 스칼렛 요한슨...

어찌 보면 악순환처럼 느껴지기도 하는 시대적 흐름과 같은 유행의 중심에 케이트 윈슬렛과 스칼렛 요한슨과 같은 배우는 이를 삶의 원천으로 한다는 점에서 결코 가볍게 볼 사안은 아닙니다.


케이트 윈슬렛과 스칼렛 요한슨 그 두 배우가 생얼을 공개한 이유를 보면 한편으로 가상적으로 존재하는 그들이 실제하는 것으로 착각하는 대중에 대한 메시지로서 너무도 솔직하고, 사람으로써 실천할 수 있는 가장 근본적인 인간애라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사실 이를 더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모를 만큼 전율이 느껴지기도 합니다.

너무 호들갑이라 생각하실지 모르겠습니다만...


이미지 출처: trome.pe


Kate Winslet Fans
Community98,649 Likes
August 28 at 6:49amEdited
"I know I am chubby,I have big feet, and have bad hair days. 
When I grew up and even now sometimes, I hardly hear any positive reinforcement about body image from any female. I mostly hear negatives. But I know most of the negatives comes from the people who are busy rejoicing other people’ insults by liking demeaning post on Facebook when in reality they don’t even like themselves. Today, I want to put up a zero makeup photo. I know I have wrinkles on my skin but today i want you to see beyond that. I want to embrace the real me and I want you to embrace who you are, the way you are, and love yourself just the way you are. Share the message everywhere and let it reach the haters and let them know that you don’t give a damn about the negatives and you chose not to be a victim to those bullies who make fun of others based on appearances, race, gender, etc. 
And also share if you love yourself the way you are and don’t want to change anything about it. People should appreciate you, the real you. 

나는 내가 통통하고, 큰 발을 가졌으며, 종종 헤어스타일이 이상할 때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나는 어린시절부터 지금까지도 내 모습에 대해 듣기 좋은 이야기를 거의 접하지 못했습니다. 들었던 대부분 부정적인 말이었죠. 그렇지만 저는 압니다. 그런 말들은 남을 비하하기 좋아하는 이들이 하는 것이라는 것을 말이죠.


오늘 저는 화장하지 않은 모습의 사진을 올립니다. 내 피부에 주름이 있다는 걸 압니다만 저는 여러분이 그 주름 이상의 것을 보길 원합니다. 나는 진짜의 나를 받아들이고 싶습니다. 또한 여러분 역시도 있는 그대로 자신을 받아들이고 사랑하기를 바랍니다. 이 메시지를 공유하여 남 욕하기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까지 접하고 느낄 수 있도록 합시다. 그리고 그들에게 그들이 하는 험담이 나에게는 아무렇지도 않으며 그 말로 인하여 인종이나 성별로 인한 괴롭힘의 피해자가 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합시다. 만일 당신이 이미 자신을 사랑하고, 아무것도 바꿀 것이 없다고 생각하더라도 이 메시지를 공유해 주세요. 사람들은 그런 당신을 진심으로 받아들일 겁니다.



이미지 출처: www.taringa.net


Scarlett Jоhansson Fans
Community102,911 Likes
August 30Edited
"Behind the glamor, behind the make up, behind all those flashy clothes, there's an ordinary girl who just happens to have an extra ordinary job. I have seen young girls follow celebrities and try to be one of them. They try to attain perfection, have the perfect body, perfect skin tone. They aren’t fully aware of the fact that behind the looks there are a lot of designers, make up artists, and photoshop/video editing. Their whole sense of beauty is flawed. There is no good to looking good if you are conscious all the time about how you look. You should be care free. Love the real you. The way you are so that even if you are without makeup, you can look into the mirror and with a big smile embrace your imperfections. Just imagine if you don’t even love yourself how do you expect anyone to love you. So first and foremost learn to love yourself by being who you are and not what the world wants you to be. All you need to do is have a great heart and be compassionate towards others. I hope you spread the message and let the world know that you value inner beauty more than the outer appearance. "

매력적인 메이크업과 화려한 옷을 뒤로하고 나면 남은 건 평범한 소녀가 우연한 계기에 특별한 일을 하게 됐다는 사실 뿐입니다. 연예인을 따라하고 그들처럼 되고가 노력하는 여성들을 많이 봅니다. 그들은 완벽해지고자 합니다. 완벽한 몸과 완벽한 피부톤을 갖고 싶어 합니다. 


그들은 그들이 되고 싶어하는 외모의 이면에 많은 디자이너와 메이크업 전문가, 포토샵 과 동영상 편집기술이 있다는 보이지 않는 사실에 대해서는 충분히 인식하지 못합니다그들은 아름다움이 지닌 의미를 오해하고 있습니다. 나의 모습이 어떻게 보여질지에 대해서만 신경쓰는 건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당신은 신경쓰여지는 것으로부터 자유로워야 합니다. 진짜의 당신을 사랑하세요. 그러면 화장하지 않고도 거울을 볼 수 있고, 불완전한 자신을 끌어안으며 크게 기뻐할 수 있습니다. 자기가 자신을 사랑하지 않는데, 어느 누가 당신을 사랑하겠습니까.


세상이 원하는 당신이 아니라,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사랑하는 법을 먼저 배워봅시다. 필요한 것은 좋은 마음과 타인에 대한 공감입니다. 나는 당신이 이러한 메시지를 전파해 세상이 당신의 외모 보다 내면의 아름다움이 지닌 가치를 알게 되기를 희망합니다.”



상기의 케이트 윈슬렛과 스칼렛 요한슨이 남긴 포스트 내용에서 알 수 있듯이 두 유명 여배우가 생얼을 공개한 건 다름 아닌 진짜 내모습을 사랑하는 방법에 대한 대중을 향한 고해성사와 같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쉽게 할 수 없는... 더우기 우리네 환경적 여건을 생각하자면 더더욱...  -어쩌면 그만큼 미국이라는 나라의 분위가 받쳐주고 있는 것일지는 모르겠습니다.-


케이트 윈슬렛 시작된 성스러운 고해성사와 같은 만인을 향한 자기고백은 스칼렛 요한슨이 뒤를 이었고... 그다음엔 어느 배우가 이어 받을지 자못 궁금해지기도 합니다. 물론... 이러한 모습들이 단지 특정 배우의 이벤트가 아닌 우리 모두를 위한 진솔한 고백이라는 의미에서 우리들 스스로 되돌아 보며 진짜 나의 모습이 어떠한지 되새겨 보는 계기가 될 수 있다면 좋겠다는 바램을 가져 봅니다. 


그로서 많은 사람들이 부족한 자신의 모습까지도 서스럼없이 사랑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뭐~ 이미 두배우의 페이스북 타임라인에는 그 뜻을 이어가고자 하는 많은 이들의 댓글이 성지순례하듯 이어지고 있습니다. 좋은 일이죠. ^^


케이트 윈슬렛 생얼공개 페이스북 포스트 댓글 확인하기

스칼렛 요한슨 생얼공개 페이스북 포스트 댓글 확인하기

신고





Share |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4 5 6 7 8 9 10 11 12 ··· 42 
      
   

BLOG main image
디지털리스트 hisastro
디지털 세상은 나눔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치 사람人이라는 글자처럼... 남는 것은 나눠주고 부족함은 받아 순환되는 따뜻한 디지털 세상!! 따끈 따끈한 디지털 기기처럼 따스한 마음으로 함께하고자 합니다. (_ _)
by 그별

카테고리

Blog 칸칸 (2064)
디지털이야기 (894)
생각을정리하며 (362)
타임라인 논평 (79)
좋은글 (42)
짧은글긴기억... (132)
기능성 디자인 (154)
아이작품들 (36)
맞아 나도그래 (13)
사회복지정보 (27)
그냥 (226)
제안서 만들기 (97)

달력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get rssget rss Tistory 디지털hisastro rss

하루에 하나씩 따끈한 포스트를 배달해 드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