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

해 벽두부터 이상한 글을 쓰는 건 아닌가 싶은데...

사실 깜딱 놀랬기 때문에 어쩔 수 없습니다. 뭘~ 그렇게 깜딱 놀랬냐?!! 그건 동영상을 보시면 압니다.


예쁘고, 수줍음이 많아 보이는 여인이 나와서 하는 첫 마디에 그냥 뻑~!! 가버릴 정도였습니다. 첫 장면부터가 솔직하다 못해 적나라한 멘트가 작렬했거든요. 분명 그녀가 이럴 수 있는 건 자본의 힘이겠다 싶은데... 정말로 천연덕스러운 것이 그리도 자연스럽게 말할 수가 없습니다.




또 그것이 황당무개한 것이라면 모르겠지만 보고 나면 한번쯤 해보고 싶다는 충동에 이끌리게 된다는 것이 함정입니다. ㅠ.ㅠ 무엇보다 한번 보기 시작하면 끝까지 봐야만 한다는 것도... 이런 모습 역시 현 시대를 대변(?)하는 마케팅의 흐름이라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 재미가 있어야 한다는 것... 조금 충격적이더라도...



이미 많은 분들이 보신 것으로 압니다만... 언제나 그렇지 않은 분들 더 많다는 사실을 확인하며 추천 동영상으로 공유합니다. 아무쪼록 즐감하시길... 못 보신 분들... ^^



그러고 보니 좀 지난 이전 포스트 "시덥잖지만 그간 정말로 궁금했던 사실 1"에 이어 하려던 이야기가 있었는데... 말처럼 정말 시덥지 않고, 또 표현하기 좀 거시기 하다는 생각에 차일 피일 미루다 유야무야 되고 만 미완의 연재물(?)이 되어 버렸습니다. 그 중 하나가 이 동영상과 관계 있는 얘기였습니다. 이쁜 저 아가씨(인지 확실치 않지만)의 모습에 용기를 얻어 짧게 그 궁금했던 한가지를 말씀드리면... 


"내 방구 냄새... 아니 똥 냄새는 왜 덜 역겨울까?!!" 입니다.


이미지 출처: greatist.com



ㅎㅎ 그러시지 않나요?... 시덥잖은 얘기니 껄적지근하시다면 그냥 넘기시길.... ㅋㅋ


아~ 이제 2016년...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지난 해... 그 날들 보다 더할 것이라는 불길한 얘기들이 많다는 것도 씁쓸하게 합니다만... 묵묵히 그간 살아오던 대로 일희일비 하지 않고 살아가고자 합니다. 양력 새해의 3일 간의 연휴를 이렇게 마무리 합니다.


고맙습니다.

신고





Share |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443 444 445 446 447 448 449 450 451  ... 1900 
      
   

BLOG main image
디지털리스트 hisastro
디지털 세상은 나눔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치 사람人이라는 글자처럼... 남는 것은 나눠주고 부족함은 받아 순환되는 따뜻한 디지털 세상!! 따끈 따끈한 디지털 기기처럼 따스한 마음으로 함께하고자 합니다. (_ _)
by 그별

카테고리

Blog 칸칸 (1900)N
디지털이야기 (830)N
생각을정리하며 (351)
좋은글 (40)
짧은글긴기억... (127)
기능성 디자인 (153)
아이작품들 (36)
맞아 나도그래 (13)
사회복지정보 (26)
그냥 (224)N
제안서 만들기 (97)

달력

«   2017/03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태그목록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hisastro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get rssget rss Tistory 디지털hisastro rss

하루에 하나씩 따끈한 포스트를 배달해 드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