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

Dyson Energy를 소개합니다!!


목에 착용함으로써 열전 효과를 통해 스스로 충전을 할 수 있다고 하는 충전기 컨셉 디자인입니다. 기존 상용화되어있는 개인용 자가 충전 용품들은 손으로 마구마구 돌려야 하는 번거로움 뿐만 아니라 효율성에 있어서도 부족한 부분이 많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Dyson Energy는 그냥 손목에 착용만 하고 있으면 되니까, 아주 편리한 자가 충전방식이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충전하는 방식은 Seebeck 효과, Peltier 효과, 그리고 톰슨 효과 등을 이용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개념적으로 조금 난해하지만, 이 기술은 이미 19세기 때인 1854년 아일랜드 물리학자인 윌리엄 톰슨에 의해서 정리된 개념이라고 하는군요. 


저도 잘 모르는 학문적 개념이 많아 용어만이라도 찾아 아래와 같이 정리해 보았습니다.


열전효과(熱電效果-thermoelectric effect)
서로 다른 두 금속의 만나는 지점을 전자들이 지날 때 운동에너지가 달라지면서 열이 나거나 열을 빼앗기는 효과를 열전효과라 합니다. 열전효과를 이용하면 전기로 열을 얻거나, 열로 전기를 얻는 장치를 만들 수 있습니다

제백효과(Seebeck)
서로 다른 두 금속의 양쪽 끝을 모아서 용접하고, 용접한 한쪽에는 높은 온도, 다른 쪽에는 낮은 온도를 걸어주었습니다. 그러자 두 금속에 전위차가 생겼습니다. 온도차로 전기를 발생시키는 원리를 열전발전이라고 하며 제백효과라고도 합니다. 금속의 종류 및 접점의 온도차에 따라 전류의 크기가 달리 나타납니다.

펠티에 효과
서로 다른 두 금속의 양쪽 끝을 모아서 용접하고, 직류전기를 흘려주면 한쪽 접합부는 차가워지고, 다른 접합부에서는 열이 납니다. 양극과 음극을 바꾸어 연결하면 열이 나던 쪽이 차가워지고, 차가웠던 쪽에서 열이 납니다. 펠티에 효과는 금속 전체가 아니라 접합부에서만 열이 나거나 열을 빼앗기기 때문에 전전 전체에서 고르게 열이 나는 전기저항과는 다릅니다.

톰슨효과
온도나 고르지 않은 전선에 전기를 흘리면 부분적으로 전자의 운동에너지가 달라지면서 전기저항에 의한 열 이외에 더 큰 열이 나오거나, 차가워지는 현상을 톰슨효과라 합니다.



용어의 설명으로 더 혼란스럽죠?
함께 올려드리는 동영상을 보시면 이해에 도움이 되실 거라 생각합니다. 
간단히
전기가 없는 상황에서 우리 신체의 열과 관련된 에너지를 활용한 충전기다 정도로 보시면 되지 않을까 생각도 됩니다만, 만일 상기 내용에 대하여 자세히 아신다면 좋은 댓글도 부탁드리겠습니다. ^^;

Designer: Mathieu Servais, Camille Lefer, Clément Faydi & Mickaël Denié
이미지 출처 : www.yankodesign.com

  


※ 본 글은 "기 발행 포스트 재정리를 위한 비공개 전환 공지"에서 말씀드린 바와 같이 이전 운영했던 블로그 텍스트큐브의 서비스가 중단됨에 따라 티스토리로 이전을 하게 되면서 개인 도메인을 사용하기 전 발행했던 포스트들의 소실된 링크 등 문제를 개선함과 동시에 지난 포스트들을 새롭게 정리하는 차원으로 기존 발행했던 일부 글 내용을 수정하여 재발행하는 포스트입니다. 보시는 분들의 넓은 양해를 구하고자 합니다.

■ 최초 발행일 : 2009. 9. 7

 


조금이나마 공감하신다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실 수 있도록 추천 부탁드립니다.

신고





Share |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발행하셨던 포스트로군요..
    이사하시는게 정말 힘드시겠습니다...
    전 이런 이유 때문에 티스토리 못 버릴 거 같아요...

    하여튼 충전기를 차고 있으면... 충전된다는 게
    매력적이네요

    2011.03.23 10:32 신고
    • Favicon of http://hisastro.com BlogIcon 그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전의 글들을 다시 되풀이 하는 것 같아 저도 이래 저래 좀 마음이 무겁습니다. 흐~ ^^; 그래도 저의 편린이라도 세상에 내놓고 싶은 마음에... 이러고 있네요. 에구구...
      아~ shain님께서도 개인 도메인을 하셔야 하는 게 아닌가 싶습니다. 블로그 운영을 너무 잘하시는데... 전 텍큐 때 하도 심하니 지금까지도 고생을 하는 터라... 진작 개인 도메인을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2011.03.23 18:47 신고
  2. Favicon of http://sarange.net BlogIcon 밋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대폰 이나 들고 다니는 휴대용 기기엔 정말 유용할 듯 합니다^^
    저걸 써서 충전이 안된다면... 좀비 혹은 드라큐라 일종이라고 생각을 하면 될까요;;;

    2011.03.23 12:43 신고
    • Favicon of http://hisastro.com BlogIcon 그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앗... 좀비나 드라큐라를 말씀하신 부분에서 이게 뭔 말인가 했습니다. 거 기발하신 아이디어군요. ^^
      그래도 어쨌든 이 디자인 괜찮죠? ^^
      고맙습니다. 밋첼님. (_ _)

      2011.03.23 18:39 신고

      
   

BLOG main image
디지털리스트 hisastro
디지털 세상은 나눔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치 사람人이라는 글자처럼... 남는 것은 나눠주고 부족함은 받아 순환되는 따뜻한 디지털 세상!! 따끈 따끈한 디지털 기기처럼 따스한 마음으로 함께하고자 합니다. (_ _)
by 그별

카테고리

Blog 칸칸 (2064)
디지털이야기 (894)
생각을정리하며 (362)
타임라인 논평 (79)
좋은글 (42)
짧은글긴기억... (132)
기능성 디자인 (154)
아이작품들 (36)
맞아 나도그래 (13)
사회복지정보 (27)
그냥 (226)
제안서 만들기 (97)

달력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get rssget rss Tistory 디지털hisastro rss

하루에 하나씩 따끈한 포스트를 배달해 드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