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

음에는 마음 좋은 듯 그냥 줍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그저 그냥 주는 것이 좀 뭐해도 그냥 받습니다. 그렇게 일정 기간 동안 받았던 것이 이런저런 생활 속에서 당연하다는 생각에 익숙해질 즈음 그냥 주던 쪽에서 이제 부터는 그냥 줄 수 없다며 뭔가 반대급부를 요구하기 시작합니다.


짧게 표현한 상기의 이야기는 규모의 경제를 손에 쥔 쪽에서 보통 적용하는 돈 버는 방법의 한 가지 예[각주:1]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얘기와는 좀 비약적인 예라고 할지 모르지만 이와 유사한 형태로 마약류 전파 수법(?)에 대한 것도 익히 들어왔죠.


이미지 출처: 뉴스타파



최근에는 대기업들이 지자체들과 손잡고 대규모 아울렛 매장을 전국적으로 확장해 나가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옵니다. 이 뿐만이 아니죠. 우리네 사람들이 살아가는 것을 생각할 때 먹고사는 문제에 있어서 민감할 수밖에 없는 중국과의 FTA 협상 타결과 쌀개방에 대한 문제들... 문득 무섭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미지 출처: www.newscham.net



지금 당장은 식량 수출 국가들이 저렴한 가격을 제시하며... 또 이와 죽이 잘 맞는 이권을 지닌 이들과 음으로 양으로 결탁된 나팔수들에 의해 이러한 흐름이 어쩔 수 없다거나 아예 나쁘지 않은 것으로 치부되고 있지만... 눈에 훤히 보이는 듯합니다. 그리 멀지 않은 시간 안에 먹을 것조차도 쉽지 않을 수 있다는 것... 그 현실 말입니다. 


이젠 제정신으로는 세상을 바라보는 것 마저 두렵기까지 합니다. 

비정상이 정상인 것이 원래 세상인 건지...


이미지 출처: www.korea.kr



진보된 인류가 5차원 세계로 연결시켜 현재의 우리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는 영화 인터스텔라의 내용과 브라이언 트레이시와 같은 동기부여 메신저의 말이 사실이라면 지금의 어려움이나 극한의 혼란스러움은 참아낼 수 도 있을 것 같기도 합니다. 

문제는 버텨 낼 수 있는 여력이 별로 남아 있지 않다는 사실이지요.


오늘의 쌍용차 정리해고가 유효하다는 대법원의 판결이 또 얼마나 많은 좌절을 부를지... 걱정이 앞섭니다.

  1. 특히 소프트웨어 불법복제 전략이라는 것이 그 대표적인 예라고 할 수 있죠. [본문으로]
신고





Share |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디지털리스트 hisastro
디지털 세상은 나눔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치 사람人이라는 글자처럼... 남는 것은 나눠주고 부족함은 받아 순환되는 따뜻한 디지털 세상!! 따끈 따끈한 디지털 기기처럼 따스한 마음으로 함께하고자 합니다. (_ _)
by 그별

카테고리

Blog 칸칸 (2064)
디지털이야기 (894)
생각을정리하며 (362)
타임라인 논평 (79)
좋은글 (42)
짧은글긴기억... (132)
기능성 디자인 (154)
아이작품들 (36)
맞아 나도그래 (13)
사회복지정보 (27)
그냥 (226)
제안서 만들기 (97)

달력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get rssget rss Tistory 디지털hisastro rss

하루에 하나씩 따끈한 포스트를 배달해 드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