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

모든 사람들의 생각은 같으면서 다르다!!


문 중 미학이란 분야가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공부하고 싶은 영역이라는 생각을 하면서도, 사실 어떻게 접근해야 할지 알 수 없어 생각만으로 지금껏 겉도는 느낌입니다. 
 

한마디로 관심은 있으면서도 그 관심의 측면에서 과연 "내가 생각하는 미학의 관점과 나의 생각이 일치하는가?" 라는 차원은 다를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러면서도 한편으론 일맥할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과 함께 좀처럼 복잡하니 그 관심의 대상으로서는 지워지지가 않습니다.

 

이미지 출처; 구글 이미지 검색, http://mikeatkinson.net/Tutorial-2-Getting-Started.htm, 일부 편집수정

▲ 생각의 교차를 이미지로 형상화 한듯 보입니다. 이것이 미학일까요?

 

 

경구로 표현되는 미학적 접근에 따르는 하나의 예로서 제목을 산정하자면...

"같고 다름의 미학" 이랄까요?

 

또한 알베르 까뮈가 이방인과 패스트에서 역설하듯...-실제 표면적으로 드러나는 것은 없어보이지만- 부조리(不條理)라는 실체를 어떻게 받아들일 것인가? 라는 것... 하지만 결국 혼란스러움을 가중시키는 결과를 초래해서 언제 풀릴지 모를 수수께끼로 남겨두고 맙니다.

 

어쨌든 저 스스로는
늘 생각의 복잡함을 안고 살아가는 것이 무슨 벌처럼 느껴지면서도...
-사실 그 생각이라는 것이 현실 생활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진 않지만, 돌이켜 생각해보면 그것이 인간다움의 표상으로써 실제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어야 한다는 생각은 변함 없습니다-

 

이미지 출처: 구글 이미지 검색, http://www.thematworks.com/solutions/aesthetics.shtml

▲ 빛의 반사가 상호적 관계의 보완이 된다는 것은 우리가 본받아야 할 물리의 교훈이 아닐까...

 

 

생각의 같고 다름에 대하여... 어떠한 상황이 머릿 속에 그려져 이를 표현해 보았습니다.

 

 

상황 1 : 지하철에서 어느 숙녀가 복슬복슬한 털이 아주 많은 애완용 강아지 한마리를 사랑스럽게 안고 있다...

 

상황 2 : 그 숙녀가 타고 있는 지하철 안에는 다른 여러사람이 있지만, 그중에 특히 강아지 털의 알레르기를 지니고 있는 중년의 남자와 천식과 같은 호흡기 질환을 앓고 있는 몇몇은 그 숙녀 의 강아지를 보면서 얼굴을 마냥 찡그린다.

 

상황 3 : 그 숙녀는 아무렇지도 않은듯 자신의 옷 소매에 붙은 강아지 털을 손으로 뜯어내듯 털고 있다.

 

상황 4 : 그 모습을 지켜보던 한 사람이 강아지에 대한 거부감을 못참고 강아지를 안고 있는 숙녀에게 말을 건넨다. "이봐요 아가씨, 그 강아지를 공공이용장소에 가지고 다니면 어떻합니까? 저 털 날리 것 좀 보세요... 적어도 다른 사람들에게는 피해가 가지 않게 하셔야죠?!"

 

상황 5 : 강아지를 안고 있는 숙녀는 대꾸를 하지 않은채 그 남자로부터 고개를 돌려버리며 기분이 나쁘다는 듯 표정을 짓는다.

 

생각 1 : 그 숙녀는 생각한다. 강아지를 가지고 다녀도 아무렇지 않을 수는 없을까?

 

생각 2 : 강아지에 대해서 거부감을 느끼는 사람들 중 어떤 이는 사람들이 모두 남을 먼저 배려하는 모습이라면 얼마나 좋을까?를 생각한다.

 

생각 3 : 강아지를 안고 있는 숙녀에게 거부감을 표시한 중년 남자는 그 숙녀의 모습이

못마땅하다는 생각과 함께 자신의 딸-그 숙녀의 나이정도로 보였기 때문에-을 생각한다.

"혹시 우리 딸아이도 저러지는 않을까?"

 

생각 4 : 강아지에 대한 알레르기를 지닌 한 사람은 자신이 알레르기만 없다면, 저 강아지를 거북하게 느끼지 않을 거라고 생각한다.

 

생각 5 : 그 모든 모습을 지켜보며 그들의 생각을 상상하던 나는 곧 어쩌면 그들 모두는 자유로움, 이 세상의 제약에 대한 근본적인 욕구가 있을지 모른다고 생각한다. 그러면서 그것은

인간이 현재 살아가는 세상의 원류적 부조리는 아닐까라고, 결국 그들의 생각은 다르지만 같은 것이라고...


 

혹여라도... 상기 내용이 오해의 소지가 있다는 생각에서...

누구나 서로 다른 상황에 처하여 입장이 달라지고 또다시 이전과는 다른 모습이 될 수 있으리라는 생각을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입장이 변했다는 것을 이유로 아닌 것을 그렇다고 할 수 있음을 말하고자 하는 건 아니라는 것을 부차적으로 말씀을 드립니다.

  


※ 본 글은 "기 발행 포스트 재정리를 위한 비공개 전환 공지"에서 말씀드린 바와 같이 이전 운영했던 블로그 텍스트큐브의 서비스가 중단됨에 따라 티스토리로 이전을 하게 되면서 개인 도메인을 사용하기 전 발행했던 포스트들의 소실된 링크 등 문제를 개선함과 동시에 지난 포스트들을 새롭게 정리하는 차원으로 기존 발행했던 일부 글 내용을 수정하여 재발행하는 포스트입니다. 보시는 분들의 넓은 양해를 구하고자 합니다.

■ 최초 발행일 : 2007. 3. 20

■ 수정 발행일 : 2010. 3. 06(1차) 

 

 


조금이나마 공감하신다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실 수 있도록 추천 부탁드립니다.

신고





Share |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pkunnanmu.textcube.com BlogIcon 삽군난무붑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간의 아름다움이라는게 어떤것인지 약간이나마 이야기 해주는 영상을 발견해서 트랙백 겁니다.

    2010.03.23 00:48 신고
    • Favicon of http://hisastro.textcube.com BlogIcon 그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심있는 동영상입니다.
      한번 보았는데, 속도가 좀 빠르게 진행되는 통에...
      다시 시간을 내어 봐야겠습니다.

      좋은 자료와 정보 고맙습니다.
      이젠 좀 적응되셨는지 궁금합니다.
      잘 지내시죠? ^^;

      고맙습니다. 삽군난무붑샤님.. (_ _)

      2010.03.23 10:46 신고

      
   

BLOG main image
디지털리스트 hisastro
디지털 세상은 나눔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치 사람人이라는 글자처럼... 남는 것은 나눠주고 부족함은 받아 순환되는 따뜻한 디지털 세상!! 따끈 따끈한 디지털 기기처럼 따스한 마음으로 함께하고자 합니다. (_ _)
by 그별

카테고리

Blog 칸칸 (1936)N
디지털이야기 (850)N
생각을정리하며 (355)
좋은글 (40)
짧은글긴기억... (129)
기능성 디자인 (153)
아이작품들 (36)
맞아 나도그래 (13)
사회복지정보 (26)
그냥 (234)N
제안서 만들기 (97)

달력

«   2017/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태그목록

Tistory Cumulus Flash tag cloud by hisastro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get rssget rss Tistory 디지털hisastro rss

하루에 하나씩 따끈한 포스트를 배달해 드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