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

람들이 갖는 인식 능력이 어떤 형태(패턴, Pattern)를 따라가는 경향 때문에 그런 것이긴 할 겁니다. 그래서 이런 얘긴 아무리 떠들어 댄들 혼자만의 생각, 그 이상일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봅니다.


그럼에도 생각해 보면 참 웃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어떻게 고작 한 두 줄의 아리송한 글귀만으로 같은 해에 태어난 사람 전체의 운세를 말할 수 있는 건지 말이죠. 또 그걸 믿는 건 뭐냐구요.




그렇게 적잖이 관심들을 갖으니 웬만한 찌라시 중에 띠별 운세가 없는 찌라시도 보기 어렵습니다. 뭐~ 이게 보여지니 관심을 갖게 된건지, 관심을 갖으니 보여주는 건지는 알 수 없으나... 


뭐~ 그 이유를 모르는 바도 아닙니다.

얼마나 운에 기대야만 하는 마음들이 되었으면 그러겠냐구요... 


하지만 아닌 건 아닌거라고 생각합니다. 아니라고 하는 이에게 우격다짐 하듯 강요할 것까지는 아니지만... 누구라도 조금만 생각해 보면 알 수 있는.. 그 짧게 남겨진 몇 글자가 지닌 함의란, 결국 코에 걸면 코걸이, 귀에 걸면 귀걸이라는 사실을 지금껏 대부분 그냥 지나쳐 왔다는 점을 생각했으면 하는 겁니다.


모든 것이 들어 맞는 듯 한 느낌, 그 바넘효과(Barnum Effect)를 아십니까?


저에게 하는 말이기도 합니다. 어린시절, 그 가십 같은 찌라시의 띠별 운세를 보며 기대를 걸었던 기억이 남 얘기는 아니니까요. 쯧~ ㅋㅋ 그래요.. 뭘 그리 복잡하게 생각할 필요가 있겠습니까~! 그냥 이정도야~ 뭐~ 그러려니 할 수 있는 거지요.




또한 믿으려 하는 이들이나 이와 관련된 이들의 생각은 다를 수 있을 겁니다.

입싸움 할 이유도 없고... 갑론을박할 생각은 추호도 없습니다. 다만, 재미로 보는 건 그렇다 하더라도 호~옥시 생각치 못했던 이들이 어쩌다 이 글을 접하게 되면서 한번쯤.. 한번쯤은 생각할 수 있으면 한다는 바램을 갖을 뿐입니다.


솔직히 너무 웃긴 일 아닌가요?! 동일한 나이 대의 운세를 모두 같다고 생각하는 거~!!


앗~! 그러고 보니 별자리 운세도 있군요.

서양이나 동양이나 사람 사는 거 그렇고 그런 건가요?!! 흐~!!

아유.. 저도 생각 좀 더 해봐야겠습니다. ㅠ.ㅠ







Share |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디지털리스트 hisastro
디지털 세상은 나눔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치 사람人이라는 글자처럼... 따끈따끈한 디지털 기기처럼 따스한 마음으로 함께하고자 합니다.
by 그별

카테고리

Blog 칸칸 (2078)
생각을정리하며 (365)
디지털이야기 (885)
내가엮는이야기 (11)
타임라인 논평 (80)
좋은글 (42)
짧은글긴기억... (133)
기능성 디자인 (154)
아이작품들 (36)
맞아 나도그래 (13)
사회복지정보 (27)
그냥 (233)
제안서 만들기 (97)

달력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get rssget rss Tistory 디지털hisastro rss

따끈한 포스트를 배달해 드립니다 :)